PRIVACY/Amazing Lena2017.02.06 20:56

 

 

 

2017.02.05

 

노량진 수산시장

 

 

요 며칠 레나 컨디션 완전 바닥

 

 

 

 

아빠는 술에 취해서 흐느적 흐느적~~

 

레나가 아픈줄도 몰랐다!! 미안~~

 

 

일요일 아침 일찍 아빠, 엄마, 레나만 노량진 수산시장 방문

 

 

지역 카페에서 하도 난리가 나서~~

 

내가 빠지면 섭섭할까봐~~~

 

 

노량진 수산시장(구관) 이레수산 방문

 

 

 

엄마 품이 그리 만족스럽지는 않지만,

 

엄마품에 매달려서 이레 수산을 찾음!!!

 

사실 찾을 필요는 없지!!!

더듬이가 있는 애비가 있으니~~

 

 

 

 

 

드디어 도착한 이레수산

 

노량진 신관 말고 구관인데

 

노들길에서 보았을 때 가장 안쪽 한가운데에서 약간 신관쪽 치우친 그곳에

 

고급37 이레수산이 자리잡고 있다.

 

 

 

 

사장님이 아직 출근 전!!!

 

잊지 마시길!!!

일요일엔 예배를 보고 오시는지....9시 반 이후에 오라고 하심!!!

 

 

 

조금 낯선 레나와 물고기의 조우~~

 

 

 

좀 익숙해졌는가??

 

 

역시 엄마품은 안편해^^

 

아빠한테 갈래~~~

 

 

 

 

아빠 품이 좋지 ~~

 

시야도 좋고~~

 

 

 

나 이집에 반할것 같다!!!

 

노량진 수산시장

 

명품회

 

모듬회

 

쿠하하 매운탕까지~~

 

이 블로그는 내 돈 내고 먹고 작성한 글입니다.

 

 

 

 

게의 산책 @노량진수산시장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TOUR/2015 TULSA.OK2016.03.30 09:23

 

 

 

 

 

2016.03 Tulsa. Oklahoma

 

인생의 큰 이벤트였던 디즈니 월드 여행을 마치고

 

다시 미국의 일상으로 복귀를 하였다.

 

 

부활절!

한인교회도 가고

놀이터도 가고

 

 

 

부활절 Victory 교회를 안가고

 

한인교회를 갔더니 부활절 달걀을 한바구니 받고서

 

매주 교회를 가겠다고 한다.

 

달걀이 알록달록한 게 마음에 드는 모양이다

 

 

리안이가 헌금할 때 자꾸 자기가 용돈 받은 거로 내는 거 아니냐고 한다.

쪼그만게...

 

어릴 때 용돈은 원래 니꺼 아녀!!!

 

 

 

 

2016.03  Tulsa OK

놀이터 리안 레나 잘 나온 사진!!!

 

 

 

놀이터에 큰 개를 데리고 나온 사람들이 많다.

 

 

 

 

친해 보이는 안나자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TOUR/2015 TULSA.OK2015.12.02 15:06

 

 

부모님이 운영하시는 가게

 

 

 

 

 

가게의 무법자 김! 레! 나!

 

귀염중이 Juliana, Leighanne, Lena

 

폭꾼이다 이정도면....

 

 

아빠 아르바이트

 

 

김리안 캐셔

 

 

엄마와 김리안 직원

 

 

요리사 김리안

 

 

코리안마켓 밴드 개설했네요...

http://band.us/@koreanmarket0202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TOUR/2015 TULSA.OK2015.12.02 15:00

 

 

Tulsa는 사실 기독교적인 도시이다

나는 잘모르지만 Oral Roberts 라는 분이 기독교에서 굉장히 유명한 분이시라고 한다.

교회가 굉장히 많은 도시이고... Oral Roberts Univ.로 한국에서도 신학을 공부하러 많이 온다

 

 

 

 

Praying hands in Oral Roberts Univ.

 

 

 

 

 

[ 2015.12.06 빅토리 교회 성가 콘서트급 찬양 ]

 

 

 

 

리안이가 다닐 유력한 Pre-School도 Oral Roberts Univ.와 관련된 학교이다.

http://www.victorychristianpreschool.com/

시설이 정말 어마어마 하게 좋다...

 

몇군데 다닌 곳중에서 최고로 좋았다....실내에 위치한 회전목마가 리안이의 마음을 흔들었다

 

 

 

미국은 동네마다 도서관도 많다.

 

 

 

무엇을 읽고 있는가? (연출된 사진임 ㅋㅋㅋ)

 

 

 

 

혼자서 셀카 @ WHATABURGER

 

 

혹융 집에서 가게까지 홀로 드라이브 완주 기념샷!!!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TOUR/2015 TULSA.OK2015.12.02 14:47

 

 

ThanksGiving DAY

 

동생은 시댁 달라스로 가고...

데이빗이 준 칠면조는 집 냉장고에 있고...

우리는 고모의 둘째아들네 집에 방문....이게 미국식 추수감사절인가?

엄청 많은 사람들이 모여서 널부러져 있는데....

사실 알고보면 ..그리고 따지고 들자면 나의 친척들인데.... 누워서 인사를 하고 있네..버릇없게...

 

 이렇게 차려놓고 지들끼리 퍼다 먹는다...

얌전한 우리식구들은 테이블에 앉아서 먹는다...ㅋㅋㅋ

 

 

 

몰에서 레나의 이쁜짓

 

 

뭣좀 샀는가??

사실 김레나가 완전 몰에서 스타였다..

보는사람마다... She is so beautiful 을 외쳐댄다..

이게 뷰티풀인가...? cute 아닌가..?

영어를 다시 배워야겠다.

 

 

몰에 오면 이런거 저런거 다 해봐야지...

이러고 놀다가 안경다리 하나 부러뜨렸는데...조용히 놓고 나왔다...

 

 

아이홉이라는 식당에서 야식타임...

 

 

 그냥 딱 보기에도 칼로리 짱이다...

이걸 야식으로 먹다니 내가 미국이니까 이해한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TOUR/2015 TULSA.OK2015.12.02 14:37

 

 

 

 

OSAKA FANTASY STEAKHOUSE (HIBACHI)

 

 

 

 

 

 

 

불판쇼를 하는데 레나가 겁이 나는지 나에게 안기던데...

 

 

 

 

 

 

 

 

철판쇼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TOUR/2015 TULSA.OK2015.12.02 14:29

 

 

Riverside Spirit Casino의 Buffet에서 배부르게 랍스타 먹고

Casino 앞 트리에서 기념사진....(카지노에서 사진을 찍을 수가 없어서...)

 

 

 

 

 

 

 

한국에 돌아오기전에 집에 크리스마스 트리를 서둘러 만들어 주었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TOUR/2015 TULSA.OK2015.12.02 14:18

2015.11.18일

 

비행기 오래 타는게 싫어서 티켓을 달라스까지만 끊고 미국행 비행기에 몸을 싣고서

13시간의 비행끝에 Dalls FortWorth 공항에 착륙...

 

아부지께서 4시간 넘게 운전해 오셔서 우리를 픽업하여 다시 TULSA 로 이동...

 

 

 

TULSA. OK

 

비가 많이 안온다는 TULSA 인데 이번 방문 기간중엔 비가 꽤 많이 왔다.

 

맑은 하늘....이런 하늘 보려고 오는거지..

깨끗한 공기... 밤하늘의 별.....역시 기대를 져버리지 않고... 

 

 

레나와의 동네 마실

 

 

레나의 식사 

 

리안이도 어릴때 이 골목을 누비고 다녔지...

 

옷도 갈아 입혀보고...

 

 

욕탕에서 응가하는 레나

 

 

집앞의 View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ESSAY2015.09.29 00:14

 

 

2015.09.26

 

서울 구로구 항동 수목원

 

 항동 수목원에 몇번 가보고자 했으나...

 

우여곡절끝에 방문...

 

집사람에게 휴식을 준다는 미명하에 (사실은 추석 차례 준비) 두 딸을 데리고 과감히 외출...

 

큰 장기판

남자애들이 자꾸 와서 장기 한판 두자고 해서 리안이랑 도망나옴

 

 

놀 것도 많다...고리 던져 넣기 인데 이런것도 민속놀이인가...?

 

레나는 언니 관찰!  따라하기!

 

리안이는 소풍가자고 하면 항상 자기의 매트를 챙긴다.

자기 방이란다...

 

자기방에 레나는 안들여놓는다.

 

리안이는 시키는 대로 잘한다....

 

 

리안이가 정말 많이 컸다.

레나보고 있으라하면 정말 꼼짝없이 보고 있는다.

응가 마려워서 내심 불안해하면서 일보고 나왔는데 정말로 리안이는 그자리에서 똑바로 레나를 보고 있었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Amazing Lena2015.08.31 09:03

 

 

2015.08.30(일) 오후 6시

 

Cafe Breeze in 서울 마리나 요트클럽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