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ESSAY2017.06.07 18:04

 

 

 

2017.06.03

 

 

영원한 노총각 일것 같던

 

 

DK의 결혼식에 참관후에 오랜만에 여행을 가다.

 

 

 

대학원을 다니느라 한 학기동안 정신이 없었는데

 

또 다가오는 각종 프레젠테이션을 뒤로 하고

 

오랜만에 6번 국도를 올라타다.

 

ROUTE 6

 

With "SOUL"

 

 

 

 

 

 

 

 

 

 

 

횡성의 장인어른표 그네

 

나도 타고, 리안도 타고, 레나도 타고

 

 

 

 

 

횡성에 뭐 할 것이 없을까??

 

고민고민 하던 중

 

'올챙이 박물관' 표지판을 따라 그냥 가보기로

 

 

입장료

성인 - 3,000원

아동 - 2,000원

 

레나는 돈을 받지 않았으나, 명확한 기준은 모르겠음.

 

 

 

 

옛 기억을 되살릴 만한 물건들 가득 !!!

 

그러나 나에겐 옛 기억이겠지만

 

아해들에겐 어필할 수 없을 듯....

 

 

 

그나마 이곳에서 제일 좋았던 것은

 

"그네"

 

단오날 타야할 것 같은 줄이 긴 그네

 

이런 그네 타본적 없었는데...

 

정말 환상적으로 잼났음.

 

 

 

 

 

 

 

올챙이 박물관을 나오며

 

그냥 가족사진 한 장

 

 

 

 

 

횡성을 떠나 다음 목적지는 큰이모가 계시는 속초로 향하다...

 

영동고속도로에 올라타고

 

잠깐 강릉뷰 감상하며 또 한장의 가족사진을 남기고,

 

우리는 속초로 간다.

 

(사실 예전에는 강릉에서 빠져나와 7번 국도로 또 한참을 올라가야 했는데)

 

이제는 그냥 바로 직통이다.

 

 

 

 

 

 

 

 

 

오자마자 바닷가로 뛰어가는 리안

 

그러나 물에는 못들어간다.

 

 

 

 

 

 

바로 레나와 함께 모래놀이

 

 

철수할 때 번개가 치기 시작했음

 

 

 

 

 

다음날은 오전부터 파라솔 펴고,

 

모래놀이 일찍 시작

 

 

 

레나는 모래찜질

 

 

 

 

리안이와 아빠는 모래터널 뚫기

 

 

 

 

 

ALWAYS HAPPY LENA

 

 

 

 

 

 

리안이 바닷물 퍼와서 촉촉한 모래 만들기

 

 

 

 

...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ESSAY2014.05.06 20:30

20140503 긴 연휴를 맞아서 강원도 횡성으로 집합.

  

리안에게 힐링이란?

두팔 머리에 끼고 발라당 누워서 엄마가 해주는 밥 맛있게 먹고 세상구경하기

나에게 힐링이란?

단식하기

리안 애미에게 힐링이란?

리안이랑 애비가 함께 사라지기

 

민들래 꽃반지 만들어주려는데 이미 홀씨가 되어 버렸네...

 

5월 4일 제천 이동

리안이 병아리 첫 만남

 

 

박달래 사랑산 오르기

 

엘사 코스프레후 꽃 향기 맡기 연출

 

아빠랑 오리배...

 

5월 5일 집으로 복귀예정이었으나 엄청난 교통체증으로 하루더 머무르고 아침에 출발!!

 

 

역시 사진은 카메라로 말하는게 아니야....폰카인데도 죽이자나...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12.08.01 11:41

 횡성을 약 1년여만에 찾았다...

기린 풀장을 준비해서 데크위에 깔고 놀았네...

임시로 인삼밭 그늘막을 사서 설치하여 랴니의 피부를 보호하는 애틋한 부정(父情)

랴니 아부쥐한테 감사해라!!!

 

횡성의 물은 너무도 차가워서.....몸을 푹 담그기가 심들다...!!!

 

랴니가 면을 너무 좋아해서 내심 걱정...

자장면, 국수 등등등....

 

 

횡성군 내의 최고의 계곡 !!!

병지방 계곡!!!

1급 청정지역

 

 

 

랴니와 함께 찍은 사진이 없어서...

잘 때 몰래 투샷!!!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11.06.20 09:44
횡성의 뜨거운 태양을 그대로 흡수하고 돌아온.....


대체로 올해의 고속도로 및 국도의 교통상황은 양호하고

우리집은 잡초로 개판이 되어있다.





짱가는 어디서 동네 양아치 흉내를 낸다


우린 학연으로 맺어진 친구니까...


이런 액션은 오디서 배웠는지...??



문근영을 좇아 이름지은 형석형 장녀 근영!!!




형석형이 해준 교훈 :  자기계산의 먼가를 하자!!!!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6.29 11:11

26일 회사일을 마무리하고

회사시계가 5:30을 알림과 동시에 내 마음은 횡성으로....^^

2주간 준비한 횡성으로의 1박2일

하지만 먹을것은 3박4일 분량^^

EPISODE
25일 갑자기 장주임님의 MT 연기 소식에 다들 준비하기로 한
장성환[된좡찌괘], 안화현[매운갈비찜]을 다들 포기하고 26일 출근^^
26일 새벽 6시에 주임님의 문자하나 [예정대로 출발]
장성환은 된좡찌개재료를 '해운대횟집'에서 공수
(냉이는 구하지 못하여서 천추의 한이라고...)
안화현은 매운갈비찜을 대신하여 돼쥐고기 수육준비!!


참가자 : 장주임님 + Jr 짱 , 짱성환, 아놔현, 글구 나
횡성 도착 저녁 8시 10분
저녁준비 - 짱 + 아놔
새벽 세시까지 먹다 ....
잠자리에 들다...


다음날
새벽같이 일어나신 장주임님이 어마어마한 설겆이를 다 해놓으시고
어제 먹다남은 된장찌개에 라면을 끓여서 아침 해결^^

장주임님 피건하시다고 주무시고 동욱이와 우리 셋은 물놀이하러 GOGOGO^^


<동욱이 꼬추 만지기 사진>



<동욱 스페샬 사진>


<물에는 안들어가고 물가만 서성거리는 동욱>

<젤루 신난 아놔>

<동욱 코파기 스뻬샬>

<동욱이를 돌맹이로 위협하는 짱성환>

[신났다 짱!!!]


[사진가를 위해 다양한 포즈로 유혹하는....]


[다소곳이...]





이렇게 해서 일정을 마치고 새말IC 부근의 곤드레나물집에서 밥을 먹고
일행은 출발!!!

나는 다시 호경이를 맞으러 기다리고 또 기다림
차가 막혀서 왜이리 오래걸리는지 6시 30분에야 도착하는 호랑^^











[간만의 커플 샷]


마무리....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6.15 14:16
6.13 수락산 막내외삼촌 꽃가게
광운공고에 농구시합을 마치고 횡성으로 GOGO

며칠 사이에 장미의 집이 되어버린...
<감상>







이번주 작업은 아치에 흰칠하기...
키 닿는 곳까지만...칠하기...


<딸기 및 산딸기>



별로 심질 않아서 올해는 수확물이 없다...
계속 있는거 우려먹기 수준...
딸기는 100년간 계속 나올 듯...

끝으로 6.13 전경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5.05 13:36


이제 두곡리 관리 START!!!

장모님이 홀로 횡성으로 출동하신다는 소식으로 급히 근로자의 날에 뛰어감.



다시 찾아온 나비^^

 

매발톱꽃

 

봄맞이꽃

좀 흔한데 이름은...??



2009년을 강타할 나의 기대주 낙엽송^^


설난 + 두곡리 꽃

 

설난


두곡리 꽃
인터넷에서 찾다보니 각시붓꽃이 아닐까 생각..
http://ickim.blog.seoul.co.kr/42
http://blog.daum.net/_blog/BlogView.do?blogid=0AGuX&articleno=16509161#ajax_history_0

올해 부터 꽃 피기 시작하는 겹벗꽃

꽃잔디로 승부를 보려고 새로운 꽃단지 조성중
(앤틱 프로방스풍으로...)

#2

 

#3



밭에 물주기^^

두곡리 텐트 이전 + 고추 150개 심고 딸기 20여개 심고 헉헉헉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4.15 16:03
[소나무시리즈]
새로 심은 소나무


아직어린 소나무들

그리고 종류가 약간 다른 소나무

화단에 있던 영산홍등의 재배열^^
(노가다의 연속)

심은지 1년만에 펴주는 목련
자색목련 두그루는 다이^^



심은지 1년 지난 벚꽃 ^^
눈이 튼거 보니까 이제부터 쑥쑥 자라주길 바란다.



울집의 자랑거리 단풍나무
멋들어진 붉은 단풍나무^^


봄의 기운으로 새싹이 돋다


1년치 먹을 파^^
횡성장에서 2천원어치 한단 사서 심어놓으면 1년치의 파가 생산된다

상추등 쌈거리를 무리하지않고 조금씩만 심기로 결정^^

집의 명물이 되어버린 목련^^
분위기 팍 살리는데....
이넘들 언제 다 크나~~~


출발전 그래도 한 컷^^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3.22 20:39

20일 농구중 발목 다침
28일 경기 불참가능성 농후

21일 아침 일찍 처갓집으로 GOGO
아침식사후 횡성장으로 달리다


지난 겨울을 무사히 넘긴 집



횡성장에서 산 파를 먹을 부분만 자르고 다시 재활용을 위해 심다.



겨울 난 딸기를 둔덕 새롭게 해서 이식하다.



산에서 지난해 심어다 심은 소나무 잘 자라서 마음이 뿌듯하다.



이번 방문시 옆산에서 캐다 심은 산수유 나무



장모님과 호랑^^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Nature2008.08.20 11:25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