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ESSAY2014.05.06 20:30

20140503 긴 연휴를 맞아서 강원도 횡성으로 집합.

  

리안에게 힐링이란?

두팔 머리에 끼고 발라당 누워서 엄마가 해주는 밥 맛있게 먹고 세상구경하기

나에게 힐링이란?

단식하기

리안 애미에게 힐링이란?

리안이랑 애비가 함께 사라지기

 

민들래 꽃반지 만들어주려는데 이미 홀씨가 되어 버렸네...

 

5월 4일 제천 이동

리안이 병아리 첫 만남

 

 

박달래 사랑산 오르기

 

엘사 코스프레후 꽃 향기 맡기 연출

 

아빠랑 오리배...

 

5월 5일 집으로 복귀예정이었으나 엄청난 교통체증으로 하루더 머무르고 아침에 출발!!

 

 

역시 사진은 카메라로 말하는게 아니야....폰카인데도 죽이자나...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12.08.01 11:41

 횡성을 약 1년여만에 찾았다...

기린 풀장을 준비해서 데크위에 깔고 놀았네...

임시로 인삼밭 그늘막을 사서 설치하여 랴니의 피부를 보호하는 애틋한 부정(父情)

랴니 아부쥐한테 감사해라!!!

 

횡성의 물은 너무도 차가워서.....몸을 푹 담그기가 심들다...!!!

 

랴니가 면을 너무 좋아해서 내심 걱정...

자장면, 국수 등등등....

 

 

횡성군 내의 최고의 계곡 !!!

병지방 계곡!!!

1급 청정지역

 

 

 

랴니와 함께 찍은 사진이 없어서...

잘 때 몰래 투샷!!!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11.06.20 09:44
횡성의 뜨거운 태양을 그대로 흡수하고 돌아온.....


대체로 올해의 고속도로 및 국도의 교통상황은 양호하고

우리집은 잡초로 개판이 되어있다.





짱가는 어디서 동네 양아치 흉내를 낸다


우린 학연으로 맺어진 친구니까...


이런 액션은 오디서 배웠는지...??



문근영을 좇아 이름지은 형석형 장녀 근영!!!




형석형이 해준 교훈 :  자기계산의 먼가를 하자!!!!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6.29 11:11

26일 회사일을 마무리하고

회사시계가 5:30을 알림과 동시에 내 마음은 횡성으로....^^

2주간 준비한 횡성으로의 1박2일

하지만 먹을것은 3박4일 분량^^

EPISODE
25일 갑자기 장주임님의 MT 연기 소식에 다들 준비하기로 한
장성환[된좡찌괘], 안화현[매운갈비찜]을 다들 포기하고 26일 출근^^
26일 새벽 6시에 주임님의 문자하나 [예정대로 출발]
장성환은 된좡찌개재료를 '해운대횟집'에서 공수
(냉이는 구하지 못하여서 천추의 한이라고...)
안화현은 매운갈비찜을 대신하여 돼쥐고기 수육준비!!


참가자 : 장주임님 + Jr 짱 , 짱성환, 아놔현, 글구 나
횡성 도착 저녁 8시 10분
저녁준비 - 짱 + 아놔
새벽 세시까지 먹다 ....
잠자리에 들다...


다음날
새벽같이 일어나신 장주임님이 어마어마한 설겆이를 다 해놓으시고
어제 먹다남은 된장찌개에 라면을 끓여서 아침 해결^^

장주임님 피건하시다고 주무시고 동욱이와 우리 셋은 물놀이하러 GOGOGO^^


<동욱이 꼬추 만지기 사진>



<동욱 스페샬 사진>


<물에는 안들어가고 물가만 서성거리는 동욱>

<젤루 신난 아놔>

<동욱 코파기 스뻬샬>

<동욱이를 돌맹이로 위협하는 짱성환>

[신났다 짱!!!]


[사진가를 위해 다양한 포즈로 유혹하는....]


[다소곳이...]





이렇게 해서 일정을 마치고 새말IC 부근의 곤드레나물집에서 밥을 먹고
일행은 출발!!!

나는 다시 호경이를 맞으러 기다리고 또 기다림
차가 막혀서 왜이리 오래걸리는지 6시 30분에야 도착하는 호랑^^











[간만의 커플 샷]


마무리....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6.15 14:16
6.13 수락산 막내외삼촌 꽃가게
광운공고에 농구시합을 마치고 횡성으로 GOGO

며칠 사이에 장미의 집이 되어버린...
<감상>







이번주 작업은 아치에 흰칠하기...
키 닿는 곳까지만...칠하기...


<딸기 및 산딸기>



별로 심질 않아서 올해는 수확물이 없다...
계속 있는거 우려먹기 수준...
딸기는 100년간 계속 나올 듯...

끝으로 6.13 전경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5.05 13:36


이제 두곡리 관리 START!!!

장모님이 홀로 횡성으로 출동하신다는 소식으로 급히 근로자의 날에 뛰어감.



다시 찾아온 나비^^

 

매발톱꽃

 

봄맞이꽃

좀 흔한데 이름은...??



2009년을 강타할 나의 기대주 낙엽송^^


설난 + 두곡리 꽃

 

설난


두곡리 꽃
인터넷에서 찾다보니 각시붓꽃이 아닐까 생각..
http://ickim.blog.seoul.co.kr/42
http://blog.daum.net/_blog/BlogView.do?blogid=0AGuX&articleno=16509161#ajax_history_0

올해 부터 꽃 피기 시작하는 겹벗꽃

꽃잔디로 승부를 보려고 새로운 꽃단지 조성중
(앤틱 프로방스풍으로...)

#2

 

#3



밭에 물주기^^

두곡리 텐트 이전 + 고추 150개 심고 딸기 20여개 심고 헉헉헉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4.15 16:03
[소나무시리즈]
새로 심은 소나무


아직어린 소나무들

그리고 종류가 약간 다른 소나무

화단에 있던 영산홍등의 재배열^^
(노가다의 연속)

심은지 1년만에 펴주는 목련
자색목련 두그루는 다이^^



심은지 1년 지난 벚꽃 ^^
눈이 튼거 보니까 이제부터 쑥쑥 자라주길 바란다.



울집의 자랑거리 단풍나무
멋들어진 붉은 단풍나무^^


봄의 기운으로 새싹이 돋다


1년치 먹을 파^^
횡성장에서 2천원어치 한단 사서 심어놓으면 1년치의 파가 생산된다

상추등 쌈거리를 무리하지않고 조금씩만 심기로 결정^^

집의 명물이 되어버린 목련^^
분위기 팍 살리는데....
이넘들 언제 다 크나~~~


출발전 그래도 한 컷^^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Camping2009.03.22 20:39

20일 농구중 발목 다침
28일 경기 불참가능성 농후

21일 아침 일찍 처갓집으로 GOGO
아침식사후 횡성장으로 달리다


지난 겨울을 무사히 넘긴 집



횡성장에서 산 파를 먹을 부분만 자르고 다시 재활용을 위해 심다.



겨울 난 딸기를 둔덕 새롭게 해서 이식하다.



산에서 지난해 심어다 심은 소나무 잘 자라서 마음이 뿌듯하다.



이번 방문시 옆산에서 캐다 심은 산수유 나무



장모님과 호랑^^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Nature2008.08.20 11:25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LIFE/Nature2008.08.14 15:3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