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VACY/HISTORY...2017.03.01 22:26

 

 

 

나의 어릴적 초등학교 입학

 

 

1982년

 

 

프로야구 시대의 시작과 함께

 

나의 학창시절도 시작되었다

 

 

 

큰아버지가 롯데에 계시면서 6년내내 롯데자이언츠의 어린이 팬클럽은 물론

 

OB베어스에서 동대문 개막전 꽃다발 증정을 위해 그라운드에 서기도 했다

 

한화이글스가 창단할때 회원가입선물이 어마어마해서 한화이글스 어린이 회원가입도 했던 기억

 

 

 

마포국민학교 (현 마포초등학교)

 

당시 한반에 60명 가까이 되었는데

 

10반이상 있었던 것 같고

 

교실 부족으로 오전반 오후반을 나누어서 등교를 했던 기억

 

 

 

 

담임선생님

 

 

입학식 이후에 상당기간동안 학교 운동장에서 단체로 춤추고 노래하며

 

학교 생활에 적응 할 기회를 준 것 같다...

 

 

 

 

 

 

학교에 입학 할 때부터 키가 컸었구나...

 

 

 

 

학교 마치면 엄마랑 같이 집으로.... 옛날 마포 아파트 새록새록

 

지금은 사라진 대한민국 최초의 단지형 아파트

 

 

 

 

예전의 마포아파트는 코끼리아파트라고 불렀는데

 

당시 놀이터에 고급진 코끼리 모양의 돌로 만든 미끄럼틀이 있었다.

 

아파트 곳곳에 조각상도 있었네...

 

 

 

 

아파트 정문에서 보는 가든호텔 1982년..

 

저 가든호텔의 1층 화장실을 20살이 되는 해까지 아침마다 사용했다.

 

 

 

 

 

 

 

앞으로 나란히

 

 

교장 선생님이 아침에 화장실을 꼭 집에서 보고오라고 했던 기억이...

 

 

나는 이 때의 습관으로 지금도 일어나자마나 화장실로...

 

 

 

 

 

이제 리안이도 학교를 간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HISTORY...2016.06.17 17:51

 

 

 

 

 

 

돌즈음 사진이라고 ...

 

 

 

핸드폰으로 찍어서 카톡으로 보내주셨는데

 

 

 

사진 참 구리네요

 

 

내가 다음에 미국 가면 모조리 스캔 해볼께요^^

 

 

 

 

 

 

 

 

나에게도 천번의 넘어짐이 있은 후에 걸을 수 있었겠지...

 

 

 

 

 

사실 이곳이 그리 후진 곳은 아니었는데

 

청량리면 당시에는 거의 최고 번화가 수준 아니었나...??

 

 

 

 

 

어익후...우리 엄마 아빠 누가 억지로 사진찍으라 했수??

 

이사진 이거 공개해도 되나???

 

 

 

 

 

 

유모차 3천원에 구입한거라고....

 

75년도에 짬뽕이 100원, 버스비가 25원이라고 했으니...

 

대중교통요금 통제하에도 60배로 올랐으니...

 

현재로 치면 한 20만원이 넘는 유모차인가 보다..

 

아 근데 녹이 너무 많이....

 

 

 

 

날 키우느라 고생한 우리 엄마 아빠!!!

 

 

 

 

머리가 어릴적 부터 컸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HISTORY...2015.01.04 06:59

 

 

 

군에 가기전 내가 열심히 활동하던 곳은 대학도 아니었고...

 

천리안 인터넷 통신 동아리 go sig (Special Interest Group) 중에서...

농구동호회 go bbc (BasketBall Club)

 

고3때 천리안의 WINKI (Windsurfing & Ski) 동아리에서 형님 누나들께 도움 받아... 동아리를 만든이래로..

내 삶의 상당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천리안 농구동호회 BBC 이다...

 

Since 1993

 

군에 가기전 MT 한번 가자고 해서 다녀온 아름다운 기억이 ... 사진첩속에 발견이 되어서...

다시 BBC의 명맥을 이어받아서 농구를 시작하면서 반가운 얼굴들....

 

 

 

군대다녀오고 사실 조금 BBC가 멀어진 것도 사실....

 

학교가 BBC 보다 더 재미나서일수도....

 

 

1998년이 성균관대학교 600주년 기념식을 여러모로 성대하게 치뤘다

축제때 열린음악회를 개최했는데...

모교의 이점을 살려서 남들은 다 줄서 있을동안 산넘고 물건너서 무대진행석으로 입성!!

꿈에 그리던 FINKL을 근방 1M 이내에서 만나게 되고...싸인 요청하였으나 매니저의 제지로 무산

가장 앞좌석에 앉은 걸로 만족...

 

신효범도 나오고...이승철, 송대관, 김종서 등이 출연했던걸로 기억함..

 이걸 누구와 함께 보았느냐...? GreenTea BCKIT 김일태...

아련한 청춘의 기억의 조각이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HISTORY...2014.12.15 02:58

 

 

 

자다말고 뜬금없이....

 

사진이 책상 주변에 떠돌아 다니길래....

 

더이상 잊어버리면 평생 기억 못할 것 같은 ...두려움에 Remind....

 

 

 

뉴욕의 지하철....사우스페리역 하차

배터리파크에서 자유의 여신상이 있는 섬으로 가는 페리를 탄다..

배터리파크에서 본...자유의 여신상 [The Statue of Liberty]

 

한참을 줄서서 올라간 자유의 여신상 내부...좁고 좁은..

 

자유와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 한국전쟁에 파병되었던...

알링턴 국립묘지 [Arlington National Cemetery]

 

'Freedom is not FREE'

in Arlington National Cemetery

 

 

1994년 아카데미상을 휩쓴 포레스트검프 [Forest Gump]의 배경이 되는 곳이 보여 서둘러 찰칵!!

멀리 보이는 석조물은 워싱턴 기념탑 [Washington Monument]

링컨기념관에서 바라본 워싱턴 모뉴먼트이고.....영화에서 제니와 재회하는 곳(?)

 

 

슈퍼마켓 알바할때 멕시칸 친구 미구엘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HISTORY...2013.12.08 18:11

 보이스카웃 뒷뜰야영대회 라고 추측!!!

아닐 수도 있지만...

 

혁승이 어머님, 석찬이 어머님, 기섭이 어머님이 보인다...

 

마포초등학교를 들었놔 놨다 했던 열혈 엄마들이다...ㅋㅋㅋ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HISTORY...2013.12.08 18:06

 

빗물 날리는 날

서해로 갔던것 같은데...

 

긴머리 휘날리니까 흡사 제임스딘이 연상되는데....

 

 

박진영이 언더웨어가 비치는 비닐바지를 입고 방송에 나와서...

나도 한 번 사본......속 비치는 비닐 우비!!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HISTORY...2013.12.08 17:41

 1989년 즈음 되지 않았을까 싶은데.....

강원도 오색약수를 비롯해서 일주하고 온 듯하다...

히치하이킹 하는 대학생도 태워주기도 하고,....

(사실 이때 그 모습을 보면서...꼭 대학생 되면 전국일주 걸어서 해보고자 했는데...)

무엇하고 살았는지 모르겠다...그렇게 하고자 했던 것들을 잊고서...

무슨 대단한거 한다고 하고 싶은거 마저 잊고 살게 만드는지....

게으름으로 무엇인가 못했다던가...

나중에 늙어서 하고 잊고있던 것들이 생각난다면....정말 삶이 아깝게 느껴질 것이다..

 

 

인상적인 것은 내가 배가 없다는 것...ㅋㅋㅋ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
PRIVACY/HISTORY...2013.09.24 04:57

추억을 곱씹다....

사진첩을 뒤지다 ...

아 근데 대학때 친구들이랑 사진을 많이 안찍었구나...

 

OT 사진 + 권용언&김계찬과 속초여행간 사진 + 농구대회 우승컵들어올린사진

+ 졸업사진...ㅋㅋㅋㅋ

 

 대학교 신입생 OT

 

아 근데 이름이 생각이 안나는 친구가 있다....많다...

미안하다 친구야!!!

 

 

군대 소대 단체 사진...

 

한 차에 다 모여서....

 

 

 

나 전역일이 97.7.21일인데....6.11일에 조교따위나 하고있었다니...쯧쯧쯧...

 

그나저나 나도 얼굴살좀 빠지면 큰 얼굴은 아닌가 보다....ㅋㅋㅋ

 

 

오늘도 날이 샌다....

신고
Posted by Intoxicated BK